용인-서울고속도로

 

경부 고속도로에서 수원과 서울 외각구간 사이의 심각한 교통체증을 완화시키는 대체도로

자산 개요

용인-서울 고속도로는 총 연장 22.9km의 왕복4-6차선의 고속도로로 시점부인 경기도 용인시 영덕리에서 종점부인 서울시 강남구 세곡동까지 총 6개의 교량, 10개의 터널 및 7개의 인터체인지를 포함하고 있습니다. 본 노선은 경부고속도로 수원-양재 구간의 만성적인 교통체증을 완화해 주고 있습니다. 본 고속도로의 건설은 2005년 10월에 시작되어 당초 계획대로 2009년 6월에 준공되었습니다.

투자 개요

MKIF는 용인-서울 고속도로의 사업시행자인 경수고속도로㈜에 주식 및 후순위 대출의 형태로 투자 하였습니다. 기준일 현재 MKIF는 경수고속도로㈜의 43.75% 주주이고, MKIF의 총 투자금액은 1,511억원으로, 이는 주식 515억원 및 후순위 대출 996억원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.

실시 협약

자산개요
주무관청: 국토교통부
사업시행기간: 30년
최소통행료수입보장기간: 10년
사업시행기간 개시: 2009년 7월
통행료수입 보장기준*: 실시협약의 매 사업년도 추정통행료 수입의 70%
통행료수입 환수기준: 실시협약의 매 사업년도 추정통행료 수입의 130%

* 실제통행료수입이 추정통행료수입의 50% 미만일 경우 통행료수입 보장 적용되지 않음

시설 및 이용

투자개요
길이: 22.9 km
수송 능력: 왕복 4-6차선